자유게시판

제목 같이 일했었던 동생한테 팽 당한듯...
글쓴이 맥스 작성시각 2018/03/05 17:16:23
댓글 : 2 추천 : 0 스크랩 : 0 조회수 : 3358   RSS

자리생겨서 불렸더니 양쪽 저울질하다 버림 받았네요

구인게시판에 글 올렸는데 

연락이나 올련지....

 다음글 오랜만에 등장. (3)
 이전글 잠못드는 밤 비는 내리고 (1)

댓글

변종원(웅파) / 2018/03/06 10:16:45 / 추천 0
ㅎㅎ 뭐 어쩌겠습니까. 삶이 저울질(판단)의 연속인걸요... ^^
맥스 / 2018/03/06 11:22:46 / 추천 0
잘 되겠조... 정모때 뵐께요